대보름잔치

2019. 2. 20. 01:14 | Posted by 향유 선린 포도농장 박종관
오늘 마을 대보름잔치...

하루종일 비가 와서 좀 서글펐지만...
올해는 오붓하게 마을식구들과 내실있게 치룬것 같다.

작년에 귀농한 동생이 돼지 한마리 잡고, 멀리서 마을고향 형님이 소머리를 보내주시고...
그렇게 십시일반 여러 도움들이 모여서 큰 마을잔치를 치뤘다.

처음에 시작할땐 거의 개인기로 혼자 동분서주 바빴었지만...
이제 7년째 접어들면서는 누구는 풍물패 진행을 맡아주고.. 누구는 게임진행을 맡아주고... 누구는 달집만들기를 맡아주고..등등
역할들이 분담되면서 이장인 나도 많이 편해진것 같다.

부녀회도 자체 구성원들의 조직력도 생겨가는것 같고...
나름 부족하지만 공동체의 역량이 점점더  높아져가는것 같다.

감사하게도 달집 태울때는 비가 그쳐서 하늘로 치솓는 불기둥을 잘 감상도 할수 있었다.

하루의 행사를 늦게 정리하고..
몸은 천근만근 피곤한데...
오늘 하루 음으로 양으로 수고해준 얼굴들을 떠올리며 고맙고 애뜻한 마음에 사진 보며 혼자 웃고 있다...^^

'지역 공동체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마을귀농학교~  (0) 2019.04.22
상주시 농민수당 추진!  (2) 2019.03.31
대보름잔치  (0) 2019.02.20
공감  (0) 2019.02.12
마중물이 된다는 것...  (2) 2019.01.27
모동작은도서관 가을수학여행~~  (0) 2018.11.25

Comment